기본 콘텐츠로 건너뛰기

제목이 없는 이유

늘 날짜만 적다가 막상 제목 적으려니 적을 제목이 없다.
날짜만 적었던 이유도 제목 적기 귀찮아서였다.


드디어 새 폰 쓰려고 주문을 한것까진 좋았으나 아직도 입금확인이 안되고 있는  건에 대하여... 알람까지 해놓고 나는 왜 흑흑
아..게을터져.. 쓰렉.. 이렇게 살아선 안되는 걸 아는데도.. 쓰렉
음.. 월요일에나.. 입금확인되지 않을까...?


엑페 XA 사고 싶었던 내가 갑자기 폰을 산건.....
지금 쓰고 있는 중고로 샀던 엑페 Z1C가 아무래도 배터리 성능 한계치인듯하여 위기감을 느껴서이다....ㅠ
배터리가 이제 하루를 견디지 못할때가 생기고 있어서 참으로 오랜만에 새 폰을 사게된 것이다.

지금은 핑크지만 부품을 사서 원래 사고 싶었던 라임으로 바꿔볼까 싶기도 하다. 하우징은 아무래도 좋고 일단 배터리를 교체하는게 급선무지만!!
배터리 교체만이라면 나도 할 수 있을것 같은 난이도다.
전체 교체는 어렵지 않을까... 일단 부품은 사 두겠지만.....

그간 여러 바닥과 허그해왔던 녀석이지만..
모서리가 몇군데 찍힌거 외에는 액정은 멀쩡하고,
뒷커버는 배터리가 부푼 만큼의 닳은 흔적만이 있을 뿐이라서 그것들만 바꿔주면 새 폰이 될 것 같다. 뒷쪽만.


알리에서 물건 사면 기본 한달여 기다려야하니 회사로 주문하는 건 신중히... 해야할것 같다.
그런 주문은 처음 해보는대다 일반 우편식으로 오니 아무래도 회사 들어오기 힘들거나 분실해버리지 않을까하는 불안감ㅜㅜ
그렇다고 d*l같은건 물건값보다 송료가 더 많이 들고.
아니 일단 물건을 주문하고 얘기를 해라


그나저나 미쿠 디바 X 발매했쟝. 소피도.
나름 기대하던 미쿠였다만 아직 안 샀고(예전같지 않네...´_`-3) 아주 약간 예약하고 싶은 기분이 들었던건 아마존에서 예특? 한정?으로 주는 커스텀 테마가 갖고 싶어서였다....
한국 정발에선 빠진걸까...라고 해봤자 한국계정에서만 쓸 수 있을테니 필요가 없군그래
발매된지 얼마 안되긴 했지만 영상 좀 찾아봐야징

아..나 아직도 페노그램 모에카 루트 메일 못 열었다.
대체 뭐냔 말이다... 이것이 슈타인즈 게이트의 선택이란거냐!?(아님)
이거때문에 총 게임 시간 30시간 넘어가는데... 24시간도 안돼서 클리어 해놓고는... 의욕 잃어간다 뭐지 뭐가 문제지 이거 하나만 보면 플래티나 트로피건만~!
이거때문에 공략집 사는건 웃기다고!!
한창일때는 관심이 없어서 huke 일러북도 못 샀다고!! (전혀 관계없음)

친구님 영업에 나도 결국 언더테일... 아니 애초에 스팀 가입도 안했었는데 스팀 가입해서 할인도 안하는데 게임을 샀다.
1회만 하고 2회차는 음...
야리코미가 많아도 역시 내킬때가 아니면 하기 힘들다 싶다.
지금은 별다른 조작 없이도 게임이 알아서 진행되는 그런게 좋은듯
이거야 원, 나의 의식 변화가 참
1회 이상 한 게임..... P4G밖에 없는 것 같은데.
슈타게같은 경우는 회차의 의미가 없고... 아마가미도 회차라고 하기엔 미묘한 부분이...




어휴 쓸데없는 것들만...
여기서부턴 쓸모있는거 붙여야지
Z1C 분해, 조립, 배터리만 분리, LCD만 분리/조립하는 영상들.
내 LCD쨔응은 아직 팔팔함


이번 X부터는 신데마스같이... 타입별로 나뉘어있고(큐트 쿨 뷰티 이런거)
그 안에서 메들리라는게 있어서 플레이할때 겁나 지칠것 같은 모드가 생겼다.
하 스윗데빌 미친 하악하악 메이코 가슴 헝어 실리콘이 울렁인다(?????)
미쿠 모듈 레알천사 게다가 편곡이 멋졍 무대는 뭐 발전하는게 당연하니 말은 않겠지만 으윽 심장에 무리가

윽 연출 소름돋아!!!!!!!!!!!!!!! 0ㅁ0!!!!!!!!!!!!!!!!!
알겠습니다 이거 난이도는 분명 모친출타 수준이겠지

그리고 제일 기대했던 큐트 메들리.
Mitchie M 곡이 드디어 추가로 들어가서... 행복.... freely도 좋지만 1집 앨범에 있는 곡들 다 명곡이라 하나쯤은 들어갔으면 했었다.
그래도 역시 신곡이 아닌건 아쉽기도 하고.........
39D 앨범 못 사서 그런건 아니고 (후)

루카 랩 레알 최고라능. 1집 앨범 곡은 버릴게 없었던 게 함정
의상... 공개됐을 땐 잘 몰랐는데 움직이는 걸 보니 골반 언저리에 붙은 장식이 왤케 눈에 거슬...?
ㅋㅋㅋㅋㅋ무대에 있는 홀로닝겐, P4D에서 뵌 것 같지 않나요 느낌적으로

언제 사지

댓글